가족 家族 My Family/아이들 커가는 이야기

2004.08. 아이들 8월 사진

미친도사 2009. 10. 16. 11:57

규영이의 주니어 카시트를 하나 샀습니다. 카시트 포장으로 규영이가 옷을 만들어 입었네요. 꼭 우주인 같죠?


세영이가 목욕하려고 목욕탕에서 아빠를 기다리고 있는 모습입니다.


두 자매가 각각 카메라를 향해 포즈를 취하는 모습입니다. 세영이는 V를 그리고 있죠?



규영이가 우리집 주걱을 그린 겁니다마지막 사진이 규영이 그림의 실제 모델입니다. 너무나 정확한 표현력 아닙니까? ^^;;


서울대공원 놀러 갔다가 아기 동물들이랑 사진 찍을 기회가 있었는데요, 아기 원숭이랑 함께 찍은 겁니다. 저 아저씨 TV에 많이 나오는 원숭이 아빠잖아요.


촬영한 카메라는 올림푸스 C-2Z입니다.


  정영숙 주걱 그림이 진짜 멋있다. 특징을 잘 살렸네. 아이들이 우리를 놀라게 한다니까. 2004/10/11 1:16





  1. 의왕에 있는 철도 박물관에 놀러 갔답니다. 옛날 기차부터 최근 기차까지 야외에 전시하고 있는 곳인데요, 아이들이 무척 좋아하더군요. 그 중에서 아이들 둘이 좋아하는 표정이 있는 사진 두장입니다.

  2. 철도 박물관에서... 다른 사진 하나 더.

  3. 제가 이스라엘 출장간 기간에 제사가 있었습니다. 규영이는 이제 곧잘 절을 하는데, 세영이는 언니 따라 절을 했네요. 세 모녀가 함께 절하는 모습이 너무 예뻐서...

  4. 두 아이가 서로 마주보고 절을 하네요. 언니는 아주 바른 자세, 세영이는 아직 많이 어설픈 자세... 하지만, 너무 열심히 하는 모습이죠.

  5. 규영이가 고모와 함께 뭔가를 열심히 그리는 겁니다. 정말 진지한 모습 아닌가요? 저는 규영이가 이렇게 뭔가에 열중한 모습이 너무 좋습니다.

  6. 세영이가 언니 따라 V를 그리더니, 이젠 언니처럼 웃는다면서 저러고 포즈를 취하기 시작했습니다. 너무 재밌지 않나요?

1, 2, 6번 사진은 올림푸스 C-2Z

3, 4번 사진은 고모의 소니 U50

5번 사진은 고모의 최고급 카메라 소니 828입니다. 쥑이죠? 어두운 배경에서도 저 깨끗한 화질.

반응형